돌발성 난청 초기증상 및 원인 치료 놓치면 청력 잃을수도?

돌발성 난청 초기증상 및 원인 치료 놓치면 청력 잃을수도?

갑자기 귀가 들리지 않는다면?, 어느 순간 귀가 먹먹한 느낌이 자주 든다면, 일상 대화에서 답답함이 느껴진다면 돌발성 난청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귀는 우리 오감 중의 하나로

청각을 담당합니다. 들리지 않는다고 ? 생각하면 그 생각만으로 너무 답답함이 느껴집니다. 이 글을 작성하면서도 들을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하게 됩니다.

그런데 어느날 갑자기 청각이 약해지는 느낌, 답답함이 느껴진다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초기 대응이 가장 중요한데요 대응을 잘못했을 때 청각을 잃을 수도 있는

오늘은 돌발성 난청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돌발성 난청이란 무엇인가??

돌발성 난청은 순음청력검사에서 3개 이상의 연속된 주파수에서 30dB 이상의 청력손실이 3일 내에 발생한 감각신경성 난청입니다.

귀에서 삐~소리가 나거나 (이명), 귀가 꽉 찬 느낌, 먹먹한 느낌 (이충만감), 현기증을 동반하기도 합니다.

대부분 한쪽 귀에 발생하고 30~50대에 가장 많이 발생합니다.

 

돌발성 난청 초기 증상 및 원인에 대해 알아보자

 

돌발성 난청의 초기(전조) 증상에 대해 알아보자

돌발성 난청의 전조 증상은 갑자기 귀가 먹먹한 느낌을 느끼는 겁니다. 대부분의 환자들이 난청이 발생하기 전에 귀에서 먹먹한 느낌이 발생했다고 합니다.

또 주기적, 불규칙적으로 삐~~ 하는 이명이 자주 들립니다. 귀에서 불규칙적인 통증이 동반되면, 특정 부위에서 땀이 나거나 홍조를 동반하기도 합니다.

이런 증상들이 반복된다면 돌발성 난청의 전조증상일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이런 증상들이 나타나고, 다른 특별하게 건강상에 문제가 없다면 이빈후과를 방문하여 검사를 받아 볼 필요가 있습니다.

돌발성 난청이 발생하는 원인은 무엇인가?

돌발성 난청이 무엇 때문에 생기는지 80~90%는 원인을 정확히 알 수가 없습니다. 하지만 여러 연구에 의하면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 염증에 의한 혈관장애, 달팽이관의 저산소증 등의 주된 원인 외에도

와우막 파열, 자가면역성 질환, 청신경종양 및 기타 원인(외림프 누공, 당뇨, 척추동맥 손상, 급작스러운 소음노출 등)이 있습니다. 또 다양한 원인들이 복합적으로 함께 작용하기에 정확한 원인은 알기가 어렵습니다.

 

돌발성 난청의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돌발성 난청의 원인을 특정하기 어렵고,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발생 할 수가 있기 때문에 돌발성 예방법도 다양한 부분에 있어서 신경을 써야합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원인이 스트레스, 혈액순환, 바이러스 감염, 면역력과 관련이 있기 때문에, 규칙적인 운동을 하고 스트레스를 최소화하며 귀에 피로감을 많이 주는 이어폰과 헤드폰을 장시간 사용하지 않습니다.

이어폰과 헤드폰을 사용 할 땐 볼륨을 50% 이하로 낮춰 사용합니다. 소음이 심한 곳에서는 귀마개를 하거나 오래 있지 않습니다.

음식을 짜게 먹지 않으며, 혈액순환에 방해가 되는 술, 담배도 삼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의 합병증으로 돌발성 난청이 갑자기 오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이런 질병들 관리에도 신경을 써줍니다.

 

돌발성 난청은 초기대응이 매우 중요합니다. 초기대응을 하지 않고 방치하다보면 청력이 회복되지 않을 수 있으며, 보청기와 보조기의 도움을 받을 수 밖에 없는 상황이 오기도 합니다.

돌발성 난청이 의심 되거나 전조증상이 있을 땐, 이빈후과를 꼭 방문하여 검사 받고 초기부터 대응하여 청력 회복 및 우리의 소중한 오감 중의 하나를 잘 지켜야겠습니다.

 

 

 

이상지질혈증이란? 원인과 증상 알아보기

간 혈관종이 생기는 이유는 무엇일까?

Leave a Comment